바톤

우크라이나인들은 다양한 종류의 흰빵과 달콤한 구운 음식에 Nutella® 를 발라 먹습니다. 1996년 Nutella®가 처음 우크라이나에서 판매되기 시작했을 때, 사람들은 대부분 바톤(화이트 브레드)에 발라 먹었는데 바톤이 가장 흔한 흰빵이기 때문이었습니다. 오늘날 우크라이나인들은 가게에서 흔히 파는 바게트 빵이나 토스트 빵을 많이 이용합니다. 그럼에도 불구하고 Nutella®를 바른 grinky(프렌치 토스트)를 만들어 먹을 때 여전히 인기 있는 빵은 바톤입니다.